18 7월 2024

페굴라, 찰스턴에서 미국 대결에서 아니시모바를 꺾고 16강 진출

세계 랭킹 5위 페굴라는 16강에 진출하기 위해 2시간 26분 동안 고군분투하며 현재 랭킹 264위이지만 전 톱 25 선수였던 아니시모바의 강력한 도전을 물리쳤다.

페굴라는 “아만다와의 경기는 항상 어려운데, 그녀는 정말 좋은 공격수이며 상대방으로 하여금 라켓을 제어할 수 없게 만들 수 있다”고 경기 후 말했다. “그래서 그녀가 좋은 컨디션일 때 정말 힘들다.

“저는 그냥 발을 조금 더 움직이고 그녀를 좀 더 압박하며 움직이게 하고 몇 점을 얻어내는 것에 집중해야 했습니다. 오늘은 어떻게든 방법을 찾았지만, 특히 마지막 세트는 정말 고수준의 경기였다고 생각합니다.”

페굴라는 2020년 뉴욕시에서 열린 웨스턴 & 서던 오픈에서 유일한 이전 대결에서 아니시모바를 이겼다. 게다가, 페굴라는 작년 여름 로마에서 테일러 타운센드에게 패배한 이후로 100위 밖의 선수에게 지지 않았다.

아니시모바는 페굴라를 궁지로 몰아넣으며 두 가지 사실을 뒤집을 뻔 했지만, 1번 시드는 결국 이번 시즌 첫 클레이 코트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었다. 페굴라는 이제 지난해 찰스턴 준결승 진출이라는 자신의 최고 성적을 맞추거나 뛰어넘을 수 있는 한 걸음 더 가까워졌다.

페굴라는 “타이브레이크 동안, [중요한 것은] 뭔가 잘못되어도 화내거나 너무 부정적으로 변하지 않으려고 노력하는 것이었다”고 말했다. “그냥 매 포인트를 집중해서 했다.

“하지만 특히 그녀가 리턴을 잘하는 점을 고려할 때, 저는 정말로 제 서브에 집중하고 싶었고, 특히 세 번째 세트에서 그녀가 너무 많은 기회를 잡지 못하게 하는 것이 중요했는데, 그 부분에서 잘했다고 생각한다.”

주요 순간들: 아니시모바의 파워 게임은 화요일 첫 세트에서 절정에 달했고, 그녀는 페굴라의 6개에 비해 15개의 우승자를 기록했다. 아니시모바는 1월 이후로 대회에 출전하지 않았지만, 올해 호주 오픈 16강에 진출하게 만든 컨디션으로 경기를 시작했다.